게시판
 공지 사항
 자유 다방
 꼼방 동사무소
 횡성 카페꼼방 이야기
 책향기 음악편지
 그리버 전원일기
 그대로 앰프얘기
 LOTUS 공방
 관련 사이트
 기자 눈에 비친 꼼방
 갤 러 리
   
   
   
 
작성일 : 18-08-14 18:28
횡성에서 살아가는 이야기..귀촌이야기..
 글쓴이 : 허브
조회 : 227  

가고싶은 곳 가고싶을때 갈수 있는 곳.. 대중교통의 편리함

카드한장 들면 먹거리 골라 먹을 수 있는 곳

전화만 하면 마감시간이 아닌이상 언제든 배달 음식이 오는 곳

지인이나 친구를 만나 술이라도 한잔하면 언제나 대리운전이 가능한 곳

밤 늦은 시간에도 언제나 밝은 거리를 다닐 수 있는 곳... 그런곳을 떠나 많은것이 불편하다 느끼는 귀촌이

벌써 많은 시간을 주변에 흘려버리고 말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느리게 느리게 하는 생활이 소위 말하는 시골의 생활이라는데 너무도 바쁘게 지나갑니다.


[백수]가 과로사 한다는 말이 틀린말은 아닌것도 같습니다..


그렇게 백수 생활의 변화는 몸에서 오고있었으니 4개월만에 체중이 5kg 감량이 되었습니다.

쳐지던 떵배가 많이 슬림해졌고

덕분에 바지 허리사이즈가 맞지 않아 낭패이기도 합니다.

(정육점에 가서 돼지고기 5kg달라 하면 아마 주인이 놀라겠죠?)


새로운 변화를 시작하면서 이곳 강원도 [횡성]살이 제 주변이야기를 공유하고 나누어 보려합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고언을 부탁드립니다  


 
 

Total 9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 명당과 정보 면봉 10-09 289
18 뭐가 그리 바쁘다고 허브 10-03 254
17 횡성군의 행운. (6) 면봉 09-06 507
16 매일 아날로그 여행을 떠나는 꼼방 부부 (4) 로즈 09-06 363
15 꼼방 김용민대표 LP 음악이야기 (YouTube 샤론코치TV) (3) 로즈 09-01 342
14 꼼방 전희정대표 커피이야기 (YouTube 샤론코치TV) 로즈 09-01 270
13 태풍이 조용히 지나가고 있습니다 (1) 허브 08-24 231
12 태풍 [솔릭]이 북상한다기에 카페꼼방 비상근무 (3) 허브 08-23 224
11    태풍 [솔릭]이 북상한다기에 카페꼼방 비상근무 준비물 (3) 허브 08-23 226
10 LP 정리중 made in romania 음반 (9) 허브 08-19 313
9 귀촌의 여유로움 (7) 허브 08-19 255
8 카페 꼼방에서 사용하는 셀렉터 (6) 허브 08-16 322
7 화단의 목화꽃 (7) 허브 08-16 257
6 어디 산불이 났는가? (2) 허브 08-15 222
5 카페 [꼼방]의 LP를 정리중 (3) 허브 08-15 273
 1  2  3  4  5  6  7  


배너광고/월 15만원
Copyright ⓒ 2002~2013 Simpletube.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Netseoul corp.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와 [개인정보 보호방침](입금계좌 농협 578-02-035576 김용민)
꼼방 운영자 허브 hub004@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