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공지 사항
 자유 다방
 꼼방 동사무소
 횡성 카페꼼방 이야기
 책향기 음악편지
 그리버 전원일기
 그대로 앰프얘기
 LOTUS 공방
 관련 사이트
 기자 눈에 비친 꼼방
 갤 러 리
   
   
   
 
작성일 : 18-09-06 23:11
횡성군의 행운.
 글쓴이 : 면봉
조회 : 594  
   https://www.youtube.com/watch?v=wZqs8qPfZso&t=24s [315]

슈베르트 피아노소나타 18 D. 894 는 리히터가 연주한 것으로 들어야 한다고 하는데

1978년 모스크바가 유난히 추웠던가, 재채기가 빈틈을 채웁니다.


우리 허브아저씨는 항상 유쾌한 성격이라, 분당에서 꼼방이 있을 때가 좀 그립죠.

그가 떠난 이곳은 리히터없는 슈베르트 소나타와 같습니다.

성남시 문화수준이 확실히 하락!





로즈 18-09-07 06:17
 
저는 무식해서 겨우
앙꼬 없는 찐빵이란 말 밖에 모리는데

면봉님은 역시
리히터 없는  슈벨트... 

말씀의 품위가 만땅입니다.
(아니다.... 다시 밑천이...)

말씀의 품위가 음악적으로 고매합니다.

한 수 배웠습니다. 호호호~~~
칼있으마 18-09-07 08:14
 
노른자 없는 삶은 달걀!
햐ㅐ 18-09-07 19:04
 
"불알없는 할아버지 시계"
j 18-09-07 20:16
 
분당구청 앞을 지나거나 미금역을 지나칠라면...항상 허브님의 빈자리가 느껴져요.
중생 18-09-09 22:47
 
그래서 저는 경기도 출장을 안가는 지도....
허브 18-09-27 19:43
 
과찬을 듣고나니 부끄럽내요
조만간 횡성에서도 일을 벌여볼까 합니다
소식 전합니다
 
 

Total 14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 '카페 꼼방' 의 로고작업을 새롭게 하였습니다 허브 03-30 324
66 NAVER에 꼼방이 떡하니~ (3) 로즈 03-25 366
65    사진한장 더 허브 03-23 306
64 오늘 눈에 손님이 만들어 놓으신 조형물(?).. (2) 허브 03-23 335
63 오늘도 꽃샘추위에 폭설이 또 왔습니다 (1) 허브 03-23 298
62 자동대패 송재롤러(?)를 고친다 (2) 허브 03-23 409
61 목공 공간을 만들다 (2) 허브 03-23 280
60 봄을 시샘하듯 함박눈이 펑펑 (2) 허브 03-16 283
59 봄은 테이블위 무꽃에서도 (3) 허브 02-27 318
58    카페를 지키는 "꼼" 이와 "방" 이.. 허브 02-25 262
57    성당아래 마을회관 확성기에는 (2) 허브 02-25 344
56 봄바람도 불고 카페도 정기 휴일이고 하여.. (3) 허브 02-25 366
55 바람은 하루가 다릅니다 (2) 허브 02-24 305
54 카페를 지키는 "꼼" 이와 "방" 이.. (1) 허브 02-23 384
53 이렇게 봄은 오는것인가 (3) 허브 02-23 261
 1  2  3  4  5  6  7  8  9  10  


배너광고/월 15만원
Copyright ⓒ 2002~2013 Simpletube.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Netseoul corp.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와 [개인정보 보호방침](입금계좌 농협 578-02-035576 김용민)
꼼방 운영자 허브 hub004@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