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공지 사항
 자유 다방
 꼼방 동사무소
 횡성 카페꼼방 이야기
 책향기 음악편지
 그리버 전원일기
 그대로 앰프얘기
 LOTUS 공방
 관련 사이트
 기자 눈에 비친 꼼방
 갤 러 리
   
   
   
 
작성일 : 18-10-03 10:46
뭐가 그리 바쁘다고
 글쓴이 : 허브
조회 : 67  

뭐가 그리 바쁘다고 한달동안 소식글 한줄 못쓰고 지났습니다.

그 무덥던 여름의 더위가 꺽이고 이곳에선 전기 장판의을 켜야 잠을 잘 수 있을 정도의 날씨가 되었습니다.

벌써 호수 건너의 동네에는 나뭇잎 색깔이 변하고 있고

무성한 풀들이 억세져 가을임을 실감합니다....

무엇보다 저의 환절기 알레르기 비염이 극성을 떠는걸 보면 분명 계절이 바뀌는걸 알 수 있습니다.


지난달 횡성군에서 발행하는 지역소식지에 저희 꼼방의 기사가 실린이후 많은 분들이 다녀가셨고

더불어 그 분들과도 삶의 이야기가 많았습니다..

특히 먼저 귀촌하여 삶의 터전을 잡으신 분들의 이야기는 참으로 다양했고 흥미로웠습니다.

이곳 횡성에는 특히나 귀촌으로 제2의 인생을 시작하시는 분들이 많다는걸 새삼 알게 되었고

저 역시도 그들의 일부가 되어감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곳 카페꼼방은 동네와는 조금 동떨어져 있어 저 같은 사람에게는 잇점도 있습니다.

이웃이라야 세집인데 저머다 적당한 거리에 있어 이웃과의 마찰이 아직은 문제없습니다.

특히나 음악을 크게 들을 수 있는 저에게 더할나위 없습니다.

그래도 이웃에게는 서로에게 폐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처음 계획했던대로 이곳 횡성의 명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계속 할것이고

많은 분들의 살아가는 이야기와 잠시 쉴 수 있는 공간이 공간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어제도 들어오는 입구 어귀에 안내 입간판이라도 세우라고 찾아주시는 분들이 성화신데 저는 여전히 게으름을 피우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다음주까지는 하나 만들어 세워봐야 겠습니다.

(민원을 해결하는 방향으로..ㅋㅋ)


이제 다시 조금의 여유를 갖고 횡성살이를 다시 전하겠습니다.    



 
 

Total 1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 명당과 정보 면봉 10-09 55
18 뭐가 그리 바쁘다고 허브 10-03 68
17 횡성군의 행운. (6) 면봉 09-06 253
16 매일 아날로그 여행을 떠나는 꼼방 부부 (4) 로즈 09-06 139
15 꼼방 김용민대표 LP 음악이야기 (YouTube 샤론코치TV) (3) 로즈 09-01 144
14 꼼방 전희정대표 커피이야기 (YouTube 샤론코치TV) 로즈 09-01 84
13 태풍이 조용히 지나가고 있습니다 (1) 허브 08-24 86
12 태풍 [솔릭]이 북상한다기에 카페꼼방 비상근무 (3) 허브 08-23 77
11    태풍 [솔릭]이 북상한다기에 카페꼼방 비상근무 준비물 (3) 허브 08-23 69
10 LP 정리중 made in romania 음반 (9) 허브 08-19 133
9 귀촌의 여유로움 (7) 허브 08-19 105
8 카페 꼼방에서 사용하는 셀렉터 (6) 허브 08-16 113
7 화단의 목화꽃 (7) 허브 08-16 73
6 어디 산불이 났는가? (2) 허브 08-15 68
5 카페 [꼼방]의 LP를 정리중 (3) 허브 08-15 67
 1  2  


배너광고/월 15만원
Copyright ⓒ 2002~2013 Simpletube.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Netseoul corp.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와 [개인정보 보호방침](입금계좌 농협 578-02-035576 김용민)
꼼방 운영자 허브 hub004@gmail.com